본문 바로가기

전체 기사

대한민국에서 연봉이 가장 높은 월급쟁이 톱5 연봉 인상이 꿈인 직장인들에게 정말 꿈만 같은 연봉을 받는 이들이 있어 부러움을 사고 있습니다. 같은 월급쟁이지만 이들이 받는 월급은 정말 하늘과 땅 차이였죠. 실제로 이들은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보다도 높은 월급을 받고 있어 많은 이들을 놀라게 했습니다. 대한민국 직장인 평균 월급이 214만 원이라는 다소 높은 수치의 기사를 본 적이 있는데 이들은 월급이 억 단위였죠. 지난달 금융감독원과 재벌닷컴이 발표한 내용을 토대로 '대한민국에서 연봉이 가장 높은 월급쟁이 TOP5'를 만들어봤습니다. 물론 사회적 위치가 다르지만 그들이 받는 월급이 부러운 건 어쩔 수 없네요. 5위 이상훈 | 29억 100만 원삼성전자 최고 재무 책임자로 있는 이상훈 경영지원실 사장이 지난해 받은 연봉이 무려 29억 100만 원이라..
세계 유명 인사들의 독특한 명함 TOP10 명함은 만나는 사람들에게 자신을 가장 빠르고 정확하게 어필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 중 하나입니다. 특히 직장인들에게 명함은 이름, 회사, 직책 등이 나타나 자신을 가장 잘 설명할 수 있는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최근에는 직장에 다니지 않는 학생들도 패션 명함을 만들어 자신을 어필하기 위한 수단으로 활용하기도 하죠. 직업의 특성이나 개성이 고스란히 담겨 있는 명함. 그렇다면 세계 유명인사들은 과연 어떤 명함을 사용하고 있을까요? 오늘은 세계 유명인사들의 독특한 명함 톱10을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앤디 워홀 (Andy Warhol)미국 팝아트의 선구자이나 팝의 디바로 불리는 앤디 워홀은 마치 낙서를 한듯한 명함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아티스트라는 직업에 묘하게 어울리는 색상과 조합을 갖추고 있죠. ..
킹 크랩 하나로 일주일에 '1억' 번다는 직업의 정체 세계에서 가장 이색적인 직업으로 뽑힌 이 일은 누구나 도전만 한다면 큰 수입을 벌어들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응시자가 없어 매번 사람을 구하는데 애를 쓰고 있죠. 베링 해 대게잡이라 불리는 이 직업은 보상만큼은 확실하지만 육체적 고통이 너무 크기도 합니다. 배 위에서 시속 160km의 강풍과 24km의 파도 그리고 영하 30도에 가까운 추위와 싸워야만 하기 때문이죠. 오늘은 일확천금을 노릴 수 있지만 부담감만은 세계 최고인 베링 해 대게잡이(킹 크랩)에 대해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대게잡이라 불리는 이 직업은 알래스카 킹 크랩 주요 생산지라고 불리는 미국 알래스카 부근 베링 해에서 시작됩니다. 험난한 파도로 유명한 지역이고 엄청난 추위 덕분에 일하는 과정이 몹시 험난합니다. 이러한 이유로 극심한 구인난을 ..
40년이 흐른 지금까지도 우리가 이소룡에 열광하는 절대적 이유 신이 빚어낸 근육질과 절권도 상징, 영웅에 걸맞은 미스터리 한 죽음까지. 수많은 전설 같은 일화를 갖고 있는 이소룡. 그는 영화사에 길이 남을 전설적인 액션스타이자 20세기 통틀어 가장 큰 영향력을 가졌던 무술인이다. 하지만 그가 주연을 맡은 영화는 정무문, 맹룡과강, 용쟁호투 등 5편에 불과하다. 이런 그가 세상을 떠난 지 40여 년이 흐른 지금까지 여전히 전 세계인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이유는 무엇일까? 이소룡은 무술을 흉내 내는 배우가 아니었다. 무술 자체가 곧 연기였고 연기가 곧 무술인 세계 유일의 정통 무술 배우였다. 그가 등장하기 전까지 당시 영화계는 총기나 와이어 액션에만 의존했지만 이소룡은 이러한 틀을 깨고 무예 영화라는 새로운 트렌드를 만들어 내고 싶어 했다. 그리고 곧 기존 액션 영화..
일주일에 1억? 빈민가 페인트칠 하던 소년의 인생역전 불과 3년 전 브라질 상파울루 빈민가에서 맨발로 페인트 칠하던 소년이 세계 축구팬들 사이에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1년 수당 3500파운드(약 500만 원)를 받던 빈민가 소년은 불과 3년 만에 일주일에 7만 5000만 파운드(약 1억 원)를 받는 슈퍼스타가 되었는데요. 오늘은 브라질 대표 팀 9번 계보를 잇는 공격수이자 소속 팀 맨시티의 희망 '가브리엘 제수스'의 드라마틱한 인생역전 스토리를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제수스는 브라질 상파울루 최악의 빈민가 'Jardim Peri'인근 출신으로 미혼모 어머니 밑에서 자랐습니다. 축구의 나라답게 제수스 또한 3살 때부터 길거리 축구를 시작하게 되었고 13살이 되던 해 지역에 있는 안항구에라 U15 아마추어 팀에 들어가게 됩니다. 이후 소질을 인정받은 제수스는..
스포츠 선수들이 경기중 바나나를 찾는 놀라운 이유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레포트에서 열린 맨유와 FC 로스토프와의 경기에서 한 선수가 감독이 건넨 바나나를 먹는 모습이 포착돼 화제를 모았습니다. 바로 맨유의 수비수 마르코스 로호가 그 주인공이었는데요. 무리뉴 감독이 건넨 바나나를 받은 이 선수는 순식가에 바나나를 해치운 뒤 다시 경기에 임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운동선수가 경기 중 바나나를 먹는 모습을 좀처럼 보기 힘든 장면이지만 사실 많은 선수들은 하프타임이나 잠깐의 휴식 시간에 바나나를 먹는 것으로 알려졌죠. 오늘은 운동선수들이 바나나에 열광하는 이유를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운동선수들은 경기도 중 많은 에너지를 소모하게 됩니다. 어떤 운동을 하느냐에 따라 몸이 요구하는 음식의 종류는 달라지지만 많은 선수들과 궁합이 가장 잘 맞는 음식이 바로 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