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호뎐 녹즙아줌마 정체, 두억시니 심소영

구미호뎐 녹즙아줌마 누구?

녹즙아줌마 배우 심소영 관심집중


구미호뎐 인물관계도가 시청자들 사이에서 연일 화제를 불러일으키고 있습니다. 구미호, 이무기, 우렁각시, 삼도천 문지기 등 전설 속 존재들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데요.



구미호뎐 녹즙아줌마 정체는?


지난 29일 방송된 tvN '구미호뎐'에서는 녹즙아줌마(심소영 분)이 첫 등장부터 강렬한 인상을 남겼습니다. 이날 이무기(이태리 분)는 "이랑(김범 분)이 이연(이동욱 분) 아킬레스건이 될지 시험해보자"라며 의미심장한 말을 남겼는데요. 이후 구미호뎐 녹즙아줌마가 등장했습니다.


구미호뎐 녹즙아줌마(심소영 분)은 우렁각시 식당에도 등장했는데요. 우렁각시 식당 주인 복혜자(김수진 분)를 만나 신경전을 벌이기도 했습니다. 녹즙아줌마는 "과부 노릇 수백 년에 겁대가리 김칫독에 묻었냐"라며 독설도 내뱉었는데요. "내가 누군지 까먹은 거야?"라며 복혜자를 몰아세우기도 했습니다.



이어 곤란해하는 복혜자를 돕기 위해 최팀장(주석태)가 나서자 그의 손을 만지면서 가장 무서워하는 게 뭔지 알아내기도 했는데요. 이 장면을 통해 구미호뎐 녹즙아줌마 정체에 대한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점차 커지기 시작했습니다.



구미호뎐 녹즙아줌마 능력


한바탕 신경전을 벌인 뒤 자리를 떠난 구미호뎐 녹즙아줌는 이랑(김범 분)과 남지아(조보아 분)도 찾아갔습니다. 녹즙아줌마는 이랑에게 "총각은 제일 무서운 게 뭐야?"라고 묻기도 했는데요. 이랑이 홀대하자 "에이 아니잖아"라며 "난 봤어"라고 말해 이랑의 정체를 알고 있는 듯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이랑뿐만 아니라 남지아(조보아 분)도 구미호뎐 녹즙아줌마를 만났는데요. "아가씨 제일 무서운 게 뭐야? 아무래도 여우고개 같은데"라며 의미심장한 말을 남기며 떠나기도 했습니다. 이후 남지아는 부모님과 함께 교통사고를 당했던 여우고개로 돌아갔고 부모님에게 차를 멈추라고 소리쳤지만 이 소리는 전달되지 않았습니다.



이랑을 선택한 이연


이랑과 남지아는 녹즙아줌마를 만난 뒤 각자 과거에서 위기에 처한 가운데 이연(이동욱 분)도 녹즙아줌마를 만났습니다. 이연은 자신을 찾아온 녹즙아줌마에게 "이무기가 보냈어?"라고 물었고 녹즙아줌마는 "동업 정도로 해두지"라며 답했습니다. 그리고 이랑과 남지아가 위기에 처한 사실을 알리면서 둘 중 누구를 살릴지 선택의 순간을 남겨둔 뒤 사라졌습니다.



이연은 먼저 이랑을 찾아갔습니다. 이랑과 함께 아귀들과 맞섰죠. 하지만 이연이 이랑을 선택하자 남지아는 어떻게 위기에서 벗어날 수 있을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은 더욱 커졌습니다.



그동안 안방극장에서 보기 드문 흥미로운 캐릭터의 등장에 시청자들은 구미호뎐 녹즙아줌마 정체를 추측하기도 했는데요. 일각에서는 신화 속 도깨비로 알려진 '두억시니'루 추측하기도 했습니다. 두억시니란 사나의 귀신으로 설화 등에 등장하는 요괴나 도깨비 집단의 우두머리입니다. 머리를 짓누르는 귀신이라는 뜻을 갖고 있죠.


방송 후 구미호뎐 녹즙아줌마를 연기한 배우 심소영에 대한 관심도 급증하고 있습니다. 심소영 나이는 1970년생으로 올해 51세입니다. 최근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성난황소', '암수살인', 봉오동전투' 등에 출연하며 주목받았는데요. 과연 배우 심소영이 연기한 구미호뎐 녹즙아줌마가 어떤 능력을 갖고 있으며 이연과 이랑, 남지아 그리고 이무기 사이에서 어떤 역할을 보일지 벌써부터 기대가 모이고 있습니다.


관련뉴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