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민아 성폭행 남자 정체 "부산서 유명한 일진"

권민아 "학창시절 성폭행 당해"
이름대면 알만한 유명인
알고보니 부산서 유명한 일진

 

 

권민아 성폭행 남자가 사회적 이슈로 급부상한 가운데 유명인이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AOA 출신 권민아는 8일 인스타그램 라이브를 통해 "하루 종일 잘 생각이었는데 아침에 많은 연락이 왔고 어제 말했던 중학교 시절 내게 성폭행을 가했던 남자 선배가 유명인 이라고 기사가 떴더라. 셀럽인지 연예인인지 이름 대면 온 국민이 알만한 사람인지 다들 궁금해하길래 말하지만 그런 사람은 아니다"라고 전했다.

 

 

권민아는 앞서 "중학교 시절 선배들한테 성폭행을 당했고 맥주병으로 맞아 온 몸이 멍들었던 적이 있다. 이름 대면 알 수 있는 유명인이었다"라고 발언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하지만 권민아에 따르면 이후 삼촌 친구분이 가해자를 혼내 사과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권민아는 "경호업체 다니는 줄 알았는데 무서운 분이었다"라면서 "삼촌이 어떻게 그 사건을 아셨는지 모르겠지만 가해자들을 목욕탕에서 만나 혼내주셨다"라고 말했다.

 

 

이어 권민아는 "부산에서 내가 중학교 시절 이름 들으면 알만한 일진, 조폭 그런 사람이었다. 지금 뭐하고 사는지는 알 수 없다. 나보다 한 두 살 많았던 선배였고 일진 중에 유명했다. 온 국민이 알만한 유명인은 아니고 그 선배 얼굴을 모르는 나도 이름 정도는 알고 있었으며 싸움으로 유명했던 사람이다"라고 전했다.

 

이날 권민아는 다시 한번 AOA 출신 지민을 언급하기도 했다. 권민아는 "나에게 최고 가해자는 신지민이다. 계속 언급하고 싶은 부분은 10년 넘게 괴롭힌 사람이지 성폭행 가해자가 아니다"라고 전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