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디빌더 김기중 인스타, 충격적인 사망 원인(+한의원 부황 세균 감염)

보디빌더 김기중 사망 이유

한의원 부황 세균감염 폐혈증 추정


보디빌더 김기중이 갑작스럽게 사망하면서 사망 원인에 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지난 27일 김기중 인스타에는 고인의 동생이 직접 안타까운 사망 소식을 전했다.



이날 김기중 여동생은 "사랑하는 오빠가 먼저 하늘나라로 갔어요"라며, "故 김기중 님께서 선종하셨기에 아래와 같이 부고를 전해 드립니다"라고 전했다.


부고 위치와 장지, 발인 일을 알린 보디빌더 김기중 여동생은 이어 "황망한 마음에 일일이 연락드리지 못함을 널리 혜량해주시길 바랍니다"라며 안타까운 마음을 전했다.



문제는 보디빌더 김기중 사망 이유였다. 지난 10월 8일 김기중 인스타에는 생전 고인이 직접 글을 게재했다.


당시 김기중은 "보디빌더 김기중입니다. 빌더 분들이 SNS에 환자복을 입고 그러면 당황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약물로 인한 부작용입니까? 교통사고 싶니까? 훈련 중 다치셨습니까? 많은 걱정은 힘이 됩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제가 대단한 연예인도 대단한 운동인은 아니지만 연락해 걱정해주시는 분들이 많으셔서 제 지금 상태를 남깁니다. 저는 어이없게도 한의원 부황으로 인한 세균 감염이 되었습니다"라는 충격적인 소식을 전했다.


그러면서 "인천 부평성모병원에서 수술 및 입원 치료 중입니다. 9월 30일 어깨 겨드랑이에 붓기가 보여 동네 한의원에서 해당 부위를 부황을 떴습니다. 하루 이틀에 걸려 두 번을 부황 떴는데 그 와중에 부황에서 상처 부위에 구멍을 크게 냈고 진물 고름이 엄청 나왔습니다. 그 구멍을 통해 온몸에 세균이 들어왔고 다음날 한가위에도 불구하고 10월 3일 너무 아파 응급실로 바로 왔습니다"라며 사건 경위를 밝혔다.



김기중은 "신장, 콩팥, 칼륨, 포타슘, 간 절해질 기능이 부서져 다행히 수치도 내리고 지금은 수술받은 부위 회복에 신경을 쓰고 추스르고 있습니다. 일단 수술은 잘 끝났습니다"라며 안도했다.


또 "상처 부위 구멍이 커서 병원에 입원하며 자연적 피부 회복과 피부 이식을 생각하다가 이참에 일을 좀 쉬면서 몸을 추스르려고 합니다. 코로나 때문에 1인 1보호자 면회 밖에 안되는데 앞다투어 오겠다던 소녀감성 우리 팀 센터 걱정 말고 몇 주가 됐든 몇 개월이 됐든 치료 다 받고 나오라던 멋진 범박동 패밀리들 고마워요. 힘들 때일수록 내 편이 더 잘 보입니다. 2020년 난 평생 같이 갈 친구 형 동생 사람을 얻어 가네요"라고 전했다.



다만 김기중은 "아직 확실한 게 아니라서 한의원 실명 거론은 안 했지만 수술 사진, 부황 사진, 천공 사진 다 꺼내 법적 처리도 할 예정이니 혹시 이런 분야에서 도움 주실 수 있는 분들은 인스타 DM 남겨주시면 개인 연락을 드리겠습니다"라고 예고하기도 했었다.


하지만 불과 19일 뒤 김기중은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났다. 김기중 사망 원인에 대한 정확한 경위는 밝혀지지 않았지만 많은 네티즌들은 패혈증을 원인으로 보고 있다. 패혈증은 미생물에 감염되면서 발열과 빠른 맥박, 호흡수 증가, 백혈구 수 증가 또는 감소 등으로 전신에 걸친 염증 반응이 나타나는 상태를 말한다. 패혈증은 조직이나 기관에 상처가 생겼을 때 감염이 일어나는데 이에 대한 면역 반응이 온몸에서 생명을 위협할 수준으로 강하게 나타나는 증상이다. 




한편 유명 보디빌더 김기중의 사망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충격에서 쉽게 벗어나지 못하는 분위기다. 2019 피트니스 스타 부천 머슬 그랑프리를 비롯해 다수의 대회에서 우승한 경력이 있는 김기중이었기에 팬들의 안타까움은 더욱 크게 느껴진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