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 아그네스 데이 미래 남편 얼굴 보는 방법 4가지

1월20일 '성 아그네스 데이' 미래의 배우자를 볼 수 있다면?

 

성 아그네스 데이에 미래의 남편 얼굴을 보는 방법이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중심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성 아그네스 데이는 1800년대 영국 시인 존 키츠의 시 '성 아그네스 기념일 전야제(Saint Agnes's Eve)'에서 비롯된 일종의 미신이다.

 

 

당시 소녀들은 특정한 의식을 행하면 꿈에서 미래의 배우자를 만날 수 있다는 미신을 바탕으로 성 아그네스 데이 기념일 전야제를 완성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성 아그네스 데이는 1년 중 단 하루다. 1월 20일에서 21일로 넘어가는 밤에 정해진 의식을 마치면 꿈속에서 미래의 배우자 얼굴을 볼 수 있다고 전해진다.

 

 

성 아그네스 데이 의식은 총 4가지로 나뉜다. 먼저 잠들기 전 몸을 깨끗하게 씻고 간절한 마음으로 기도를 해야 한다. 그다음 로즈마리 가지를 베개 밑에 넣고 잠을 청해야 한다. 이렇게 의식을 마친 뒤 잠자리에 들면 미래의 배우자가 꿈에 나타나 입맞춤을 하고 함께 축제를 즐긴다고 전해지고 있다.

 

 

이 밖에도 몇 가지 팁이 있다. 만약 로즈마리가 없다면 사진이나 그림, 휴대폰 배경화면 등을 베개 아래 넣어두어도 된다. 또 무조건 자정 전에 잠에 들어야 한다. 잘 때는 천장을 바라보고 누워야 하며, 꿈속에서 배우자 모습은 불확실하고 흐릿하게 나타나며 선명할수록 진짜 미래의 남편 얼굴이 아니라는 설이 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