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명근·심경섭 남자 배구선수 학폭 인정 후 피해자가 남긴 말

남자배구선수 학폭에 고환 수술"
송명근·심경섭 선수 학폭 인정

송명근·심경섭 남자 배구선수 학폭 인정 피해자가 남긴 말

 

 

송명근 심경섭 선수와 OK금융그룹 배구단이 남자 배구선수 학폭 의혹을 인정했다. 13일 보도자료를 통해 학폭 사실을 인정하고 사과문을 발표한 것으로 알려졌다. 매체에 따르면 "금일 저희 구단 소속 송명근·심경섭 선수 학교폭력 의혹과 관련해 팬 여러분들께 실망시켜드린 점 진심으로 사죄드립니다"라며 사과문을 발표한 것으로 전해졌다.

 

구단 측은 "송명근 선수가 송림고등학교 재학 시절 피해자와 부적절한 충돌이 있었고 당시 이에 대한 수술 치료 지원 및 사과가 있었음을 확인했다"라고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피해자와 직접 만나 재차 사과하려 했지만 현재 연락이 닿지 않아 문자 메시지로 사죄의 마음을 전한 상황이다"라고 설명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심경섭 선수에 대해서는 "지난 송림중학교 재학시절 피해자에게 폭언 및 폭행 등 과오를 인정하고 사죄의 마음을 전하였습니다"라면서 "두 선수 모두 어린 시절 폭력의 심각성을 인지하지 못한 채 피해자에게 씻을 수 없는 상처를 안겨주었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OK금융그룹은 "저희 구단도 이번 상황을 심각하게 인지하고 있으며, 앞으로 재발방지책을 마련하고 지속적인 교육을 통해 선수 관리에 만전을 기하도록 하겠습니다"라고 전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송명근·심경섭 남자 배구선수 학폭 피해자는 13일 네이트판을 통해 "많은 후배들과 선배들에게 연락이 왔습니다. 후배들은 용기 내줘서 고맙고 그 당시 우리들의 일상은 당연함이 아니었다는 것이 증명돼 마음이 한편 놓입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당사자들에게도 사과의 문자가 계속해서 오고 있으며, 월요일이 되면 병원에 다녀오겠다"라고 전했다. 또 "병원에 다녀와 그때의 상태와 지금의 상태가 어떤지 정밀 검사를 받을 예정이며, 그 이후 (가해자)와 만나기로 했는데 어떤 식으로 사과할 것인지 생각해서 사과하라고 전했습니다"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남일 같이 않게 관심을 가져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라고 덧붙였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현재 국내 프로배구계는 학폭으로 뭇매를 맞고 있다. 여자프로배구 선수부터 남자 배구선수까지 추가 폭로가 이어진 상황이다. 그리고 폭행 피해자가 밝힌 남자 배구선수 학폭 가해자는 송명근, 심경섭 선수로 밝혀졌으며, OK금융그룹도 이를 인정한 상태다.

 

 

남자배구 학폭 논란, 네이트판 충격의 폭로글(+원본)

현직 남자배구 학폭 피해자 등장 급소 맞아 고환 봉합수술 사과 한마디 못 받아... 한국 배구계가 최대 위기를 맞았다. 이번에는 남자배구 학폭 논란이다. 13일 네이트판에는 '현직 남자 배구선수

textnews.co.kr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