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소년원 출신 루머 허위사실" 법적 대응 예고

반응형
이재명 소년원 입소 가짜뉴스
"소년공이랬더니 소년원 출신이라고 한다"

사잔=이재명 선대위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자신을 둘러싼 소년원 의혹에 대해 강력하게 부인했다. 이재명 후보는 앞서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에서 불거진 이재명 소년원 루머에 대해 명백한 허위사실임을 주장했다.

 

이재명 대선후보는 6일 페이스북을 통해 "허위사실과 가짜 뉴스에 법적 대응으로 엄중하게 대처하겠다"라며 이재명 소년원 의혹을 제기한 가로세로연구소 강용석 변호사와 유튜버 김용호 씨를 고발조치했다고 밝혔다.

 

이날 이재명 후보는 "초등학교 재학 당시 퇴학 당했고 범죄로 소년원에 입소했다는 허위 사실이 유포되고 있다. 초등학교 퇴학 루머는 인터넷에 공개된 졸업장을 통해 허위 사실임이 확인 가능하다"라고 전했다.

 

이어 "소년원 입소와 관련된 가짜뉴스가짜 뉴스 역시 실효된 형 등을 포함한 수사자료표 내용 확인용 범죄 수사경력 회보서를 통해 허위사실임을 명확히 확인할 수 있다"라고 말하며 이재명 소년원 입소가 가짜 뉴스라고 주장했다.

 

 

최근 친문 성향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중심으로 이재명 대선후보가 중소기업 인근에 소년원이 위치한 것을 착안해 '이재명 소년원 출신'이라는 취지의 다수의 글이 올라와 논란이 됐었다.

 

이재명 후보는 소년원 의혹을 제기한 강용석 변호사와 유튜버 김용호 씨에 대해 6일 서울중앙지검에 고발조치를 완료했다고 밝혔고 민주당 역시 고발장에서 "방송을 통해 이재명 후보가 소년원을 다녀왔다는 허위사실을 퍼트리도록 의도했다"라고 지적했다.

 

지난 4일 이재명 후보는 군산 공설시장에서 즉석 연설을 통해 온라인 상에서 확산되고 있는 소년원 루머에 대해 "소년공이라고 했더니 소년원 출신이라고 이상한 가짜 뉴스를 퍼트리고 있다. 그럴 때 아니라고 여러분들이 친구들에게 카톡 하나 보내고 답글이라도 달아달라"라며 국민들이 앞장서 바로 잡아줄 것을 호소하기도 했었다.

반응형
그리드형

댓글(0)

모든 콘텐츠(글·사진 등) 무단 전재 및 사용 금지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