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란 남편, 연애 3개월 만에 초고속 결혼한 이유

이태란 남편 직업 얼굴 사진 화제

이태란 "남편 잔잔한 사람"


배우 이태란 남편이 화제다. 지난 9일 방송된 MBC 라디오 스타에서는 최수종, 하희라, 이태란, 천둥이 함께 출연했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배우 이태란이 남편과 연애 3개월 만에 초고속 결혼한 사연을 밝혀 놀라움을 주었다.




이태란은 남편과 열애 당시 나이가 39살이었다고 전했다. 마흔을 넘기기 싫었고 남편에게 3개월 시간을 줄 테니 나와 결혼할 마음이 있으면 연락하라고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리고 일주일 뒤 이태란 남편은 반지를 들고 나타났다고 전했다.




이렇게 3개월 만에 초고속 결혼한 이태란은 남편과 서로 알아가는 시간이 필요했다고 전했다. 이태란은 남편이 표현도 잘 안 하고 무뚝뚝해서 자기와 왜 결혼했는지 물었다. 편안하게 말해보라고 했더니 "예뻐서, 몸매가 좋아서"라고 한 것으로 알려져 웃음을 주었다.




이태란은 남편 장점에 대해 무던하고 한결같은 사람이라고 전했다. 반면 자신은 굉장히 급하고 흥분을 잘하는데 남편은 잔잔하다고 밝혔다. 그 모습을 보면 정말 잘 만났다는 생각이 든다며 애정을 표했다.


이태란 남편 직업은 벤쳐 사업가로 알려져 있다. 이태란은 지난 2013년 지인 소개로 만난 현재 남편과 연애 3개월만에 결혼에 골인했으며, 이태란과 남편 나이는 1975년생으로 올해 46살 동갑이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