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 초등학생 강제전학 논란, 맘카페 신상 폭로 타임라인(+학교)

반응형
익산 초등학교 강제전학 맘카페 사건

익상 초등학생 사건이 국민적 공분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전에 다니던 초등학교에서 학폭으로 물의를 일으켜 강제전학온 초등학생의 만행으로 학생들과 학부모님들이 공포에 떨고 있다는 제보입니다.

지난 16일 익산 초등학교 교사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기막힌쌤의 진짜 교직실무'에는 실제 선생님의 경험담이 공개되었습니다. 해당 영상에 따르면 이 사건의 시작은 예고도 없이 5월 16일(월) 시작 되었습니다.

사진=기막힌쌤의 진짜 교직실무 방송화면 캡처

 

익산 초등학생 A군은 강제전학 온 지 얼마 되지 않아 같은 학급 친구를 날아 차기로 폭행했습니다. 이를 말리는 담임교사에게는 "선생이라 때리지도 못하면서 기강 잡고 난리야"라며 욕설일 시작했습니다.

이에 반응하지 않자 익산 초등학생 A군은 오히려 교사를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이후 교실에서 나가 소리를 질렀고 교장 선생님까지 다급히 왔습니다. 이후 수업 시간 내내 교사에게 욕설을 시작했습니다.

사진=기막힌쌤의 진짜 교직실무 방송화면 캡처

 

학생들은 교사를 보호하기 위해 이러한 장면들을 녹화 녹음하였습니다. 그러자 익산 초등학생 A군은 반 학생들에게 보복할 것을 예고하며 위협했습니다. 수업방해를 위해 다른 친구 태블릿을 강제로 뺏기도 했습니다.

아래는 '기막힌쌤의 진짜 교직실무'에 올라온 익산 초등학생 사건의 타임라인입니다. 정말 세상이 어떻게 돌아가는지 모르겠습니다. 도저히 초등학생이라고 믿기지 않는 만행입니다.

사진=기막힌쌤의 진짜 교직실무 방송화면 캡처

타임라인

5월 16일(월)

A학생이 학폭으로 강제전학을 오게 됨

- 담임교사 병가(전부터 아픔)

- 해당 학급 담임 부재

 

자진하여 해당 학급을 맡기로 함

- 다른 분이 맡으면 그분도 병가나 휴직 예상

- 내가 맡는 것이 모두에게 유리하다고 판단

 

5월 30일(월)

학급 친구를 날아 차기로 폭행함

- 다시 달려들기에 제지함

 

제지한 담임교사에게 욕설 시작


경찰에 신고한다고 말함

- 반응을 보이지 않으니 진짜 신고함

 

교실에서 나가더니 소리를 지름

- 교장 선생님 오심

 

수업 내내 교사에게 심한 욕설(손가락 요설 포함)

 

같은 반 학생들을 위협

- 영상 녹화한 학생들 나중에 찾아와 보복 예고

 

날아 차기당한 학생 어머님 오심

- 병원 진료(다음날까지 쉬기로 함)

 

수업 방해 위해 태블릿으로 유튜브 노래 재생

- 다른 친구들의 테블릿 강제로 뺏음

- 말리는 교장 선생님과 계속해서 욕하는 학생

- 담임교사는 학생들을 진정시키며 수업 진행

 

여학생 복부 및 얼굴 공격

- 본인을 바라본다는 이유

- 다른 학생들이 그 장면을 녹화, 녹음함

 

경찰 방문

- 수업 방해를 제지하자 경찰에게도 욕함

- 출동한 경찰을 악동 학대로 다시 신고

5월 31일(화)

7시 30분경 등교함

- 등 부분에 우산살 비슷한 것을 꽂음

 

출석 이유를 묻음

- 어제 동영상 촬영한 것 모두 지우라고 협박하기 위해 등교했다고 답변

 

출석 정지임을 안내

- 교실 밖으로 인솔

 

등굣길로 이동하여 학생들 위협

- 자신과 같은 반이냐고 물음

- 여학생 2명에게 동영상 촬영 여부를 물으며 휴대폰 확인하겠다고 함

- 거부하자 이마를 손으로 밀며 협박

 

말리는 교감에게 욕설

 

아빠가 온다는 소식에 경찰에 신변보호 요청

 

경찰 오기 전까지 등굣길에 큰 소리로 소란

 

경찰이 제지하자 반항함

- 경찰이 자신을 때린다며 영상을 촬영함

 

교장 인솔 하에 학교 나옴

- 학급에서 키우던 햄스터를 숨겼다고 말함

- 숨김 햄스터 찾아주라고 부탁함

- 햄스터 찾았는지 문자로 물어 봄

 

햄스터 1마리는 이미 죽어 있었음

 

긴급조치 재안내함

6월 14일(화)

익산 맘카페에 담임 선생님을 비방하는 글을 올림

- 학부모와 학생들이 공분함

- 무반응을 하도록 안내함

 

학부모가 댓글을 달자 학교 찾아간다고 함

 

학생이 글에 있는 번호로 문자를 주고받음

- 학생에 대한 분노를 교장 선생님께 말함

 

학생이 학교 온다는 댓글에 불안감 호소

- 학부모님들이 교장 선생님께 전화함

 

기후환경 현장체험학습을 15일 가기로 함

- 학생들은 학교 밖에서 모이기로 함

- 지킴이 선생님들은 등굣길을 지키기로 함

- 학부모님들 안심 시킴

 

현재 익산 맘카페와 익산교육지원청 홈페이지 등에는 해당 학생에 대한 강제전학 조치 등을 요구하는 학부모님들의 글이 이어지고 있는 상황입니다.

 

👉익산교육지원청 게시판 바로가기

 

반응형
그리드형

댓글(0)

모든 콘텐츠(글·사진 등) 무단 전재 및 사용 금지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