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구 외질혜 이혼, 박지선 외모 비하 박미선으로 수습하려다 '뭇매'

철구 외질혜 이혼 영상 조작 논란 하루만...

BJ 철구 故 박지선 외모 비하 또 논란

개그우먼 박미선으로 수습하려다 '뭇매'



아프리카TV BJ 철구가 故 박지선 외모 비하 발언을 한 뒤 이를 수습하려다 상황을 더 악화시켰다. 지난 3일 철구는 방송 도중 '홍록기를 닮았다'라는 말을 듣자 '박지선은 꺼지세요'라고 막말해 파문이 확산됐다.



당시 방송을 지켜보던 시청자들은 "고인이 된 박지선 모독이다", "말이 너무 심하다"라며 지적했다. 비난이 거세지자 BJ 철구는 "홍록기 닮았다고 해서 그랬다. 대한민국 특성상 휩쓸리기 쉽다. 박지선 말한 게 아니라 박미선 말한 거다"라고 해명했다.



하지만 시청자들은 박지선 모독 발언에 대해 사과를 요구했다. 결국 철구는 "내가 너무 생각 없이 말했다. 박미선을 이야기하려고 했던 건데 죄송하다"라며 사과했다.


그러자 이번에는 개그우먼 박미선 씨가 BJ 철구에게 일침을 가했다. 4일 박미선 씨는 SNS에 철구 발언이 담긴 기사를 올리며, "누구세요? 내 외모 지적하기 전에 거울부터 보고 얘기하시죠. 살다가 별일을 다 겪네. 뇌는 생각하고 이야기하라고 있는 겁니다"라고 지적했다. 하지만 해당 글은 악플이 쏟아지면서 박미선 씨 인스타 계정에서 삭제된 상태다. 그러나 이번에는 홍록이 트위터에 불쾌감을 드러내는 글일 올라왔다.




4일 홍록기 씨는 "아침부터 부재중 전화 엄청 와있길래 뭔가 했더니 철구? 하... 뭔데 이건 또"라는 글이었다. 이 글은 순식간에 온라인상에서 퍼져 나갔다. 그러나 이 글은 누군가 조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홍록기 씨는 트위터를 하지 않는다.



철구에 대한 논란은 끊임없이 터져 나오고 있다. 최근에는 '철구 외질혜 이혼하러 갑니다'라는 조작 영상을 퍼트려 거센 비난을 받기도 했었다.



한편 철구 나이는 1989년생으로 올해 만 31세다. 스타크래프트 프로게이머로 활동 후 지난 2008년 은퇴해 아프리카TV와 유튜브 등에서 인터넷 방송을 하고 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