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마 밑으로 쑥~" BJ김옥분 생방송 도중 일어난 충격 사건


[텍스트뉴스] 온라인이슈팀 = PC방에서 실시간 인터넷 방송을 진행 중이던 BJ김옥분 신체를 몰래 촬영한 20대 남성이 현행범으로 체포돼 충격을 주고 있다.



경기 시흥경찰서는 지난 24일 성폭력처벌법상 혐의로 20대 남성 A씨를 입건했다. 이날 BJ김옥분은 경기 시흥시 한 PC방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는 콘텐츠로 생방송 중이었다.


노란색 원피스를 입고 PC방 좌석을 정리하던 중 모자와 백팩을 멘 젊은 남성이 접근해 잠깐 사이 치마 밑으로 휴대폰 카메라를 들이밀었다.




BJ김옥분은 알아채지 못했지만 실시간 방송을 시청하던 시청자들은 즉시 이 사실을 알렸다. 이후 BJ김옥분은 A씨에게 다가가 "사진 찍으셨어요?"라고 물었다.



하지만 A씨는 "안 찍었다. 지나가서 오해하는 것 같다. 친구들 찾으려고 지나간 거다"라며 부인했다.


하지만 BJ김옥분은 곧바로 PC방 CCTV를 확인했다. 해당 영상에는 A씨 범죄 현장이 고스란히 담겨 있었고 A씨는 현장에서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이후 BJ김옥분에 대해 주작이 아니냐는 의견도 제기됐다. 하지만 김옥분은 "위로와 몰카범에 대한 욕이 더 많지만 주작이라는 말과 내 복장을 탓하는 글도 있다. 


100% 주작이 아니고 주작이면 무고죄를 받을 것이다. 아이디 삭제는 물론 방송도 그만두겠다. 굳이 이런 것으로 홍보하려고 주작하는 멍청한 사람이 아니다"라며 선을 그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