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번째 확진자 동선 이동경로는? 3번째 확진자 지인(+사진)


국내 신종 코로나 28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 11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8번째 확진자는 30세 중국인 여성이라고 밝혔다.


또 54세 남성으로 경기도 고양시 거주자인 3번째 확진자 지인으로 접촉자로 분류된 뒤 자가 격리 중 검사를 통해 양성을 확인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현재 28번째 확진자는 경기도 고양시 명지병원에 격리되어 있다.



28번째 확진자 동선 및 이동경로는 아직 발표 전이나 3번째 확진자 지인으로 알려지면서 과거 3번째 확진자 동선이 주목받고 있다.


3번째 확진자는 중국 우한국제패션센터 한국관 근무자로 지난달 20일 입국해 26일 코로나 양성 반응을 보였다.



3번째 확진자와 지난달 22일 신사동 한일관에서 함께 식사한 접촉자 중에서는 6번째 확진자 56세 남성이 감염된 바 있다.


또 압구정로 한일관, 도산대로 본죽, 압구정동 비성형외과, 역삼동 호텔 뉴브, 한강 잠원 GS25, 기타 음식점과 약국 등 14곳을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6번째 확진자와 접촉했던 부인(10번째 확진자), 아들(11번째 확진자)을 차례로 확진자 판정을 받았다. 또 명륜 교회 지인이었던 21번째 확진자도 감염됐다. 


다만 11번째 확진자는 서울대병원에서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한 상태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