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GG 뜻, 언론중재법 연장되자 여당 의원이 SNS에 남긴말

김승원 의원 GSGG 뜻 뭐길래?

사진=김승원 의원 페이스북 GSGG 캡처

더불어민주당 김승원 의원이 박병석 국무 의장을 향해 페이스북에 남긴 'GSGG' 뜻을 두고 논란이 일자 직접 찾아 사과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김승원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오늘 실패했습니다. 국민의 열망을 담지 못했습니다. 죄송합니다. 눈물이 흐르고 입안이 헐었습니다"라고 적었다.

사진=김승원 의원 페이스북 캡처

이어 "도대체 뭘 더 양보해야 가짜뉴스 피해구제법을 제대로 통과시킬 수 있는지 모든 직을 걸고 꼭 제대로 더 세게 통과시키겠습니다. 박병석~~ 정말 감사합니다. 역사에 남을 겁니다. GSGG"라고 썼다.

 

해당 글에서 김승원 의원은 박병석을 향해 '의장님'이라는 직책을 생략하고 'GSGG'라는 표현을 썼다. 해당 페이스북 글이 확산됐고 언론중재법 개정안 처리를 위한 국회 본회의 소집이 무산되자 박 의장을 향해 불만이 표출한 것이 아니냐는 해석이 나왔다.

사진=김승원 의원 페이스북 캡처

또한 GSGG가 온라인 상에서 사용 되는 우리말로 '개 XXX'가 라는 뜻이 아니냐며 욕설 의혹이 일었다. 김승원 의원은 해당 표현을 삭제했지만 논란이 확산되자 GSGG 뜻은 'Governor Serves General G'로 '정치권력은 일반의지에 봉사해야 한다'라는 뜻으로 쓴 단어라고 해명했다.

사진=연합뉴스

한편 김승원 의원은 31일 국무 의장실 방문 후 기자들과 만나 "박병석 국무 의장이 나라의 큰 어르신인데 제가 죄송하다고 말씀드렸다"라고 밝혔다.

 

이어 "박 의장이 나에게 실망했다는 질책과 더 잘하라는 격려도 했다"라면서 "앞으로 한 단계 더 성장하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씀을 주셨다"라고 전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