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빈 드라마 '연모' 국제에미상 수상...사상 초유의 사태(+사진)

반응형
박은빈 주연 드라마 '연모' 국제에미상 수상

사진=박은빈 연모 국제에미상 수상

KBS 2TV 한국 드라마 '연모'가 21일(현지 시간) 저녁 8시 미국 뉴욕에서 개최된 제50회 국제 에미상 시상식에서 브라질, 스페인, 중국의 후보작을 제치고 텔레노벨라(Telenovela) 부문 수상작에 호명되는 영광을 안았다.

국제에미상은 미국 외 나라의 텔레비전 작품을 대상으로 하는 시상식으로 브라질의 ‘누스 템푸스 두 임페라도르(Nos Tempos Do Imperador)’, 스페인의 ‘도스 비다스(Dos Vidas)’, 중국의 ‘유 아 마이 히어로(你是我的城池营垒)’를 제치고 ‘텔레노벨라’ 부문에서 수상했다.

사진=연모 국제에미상 수상

'연모'는 지난해 12월 종영한 작품으로 쌍둥이로 태어나 여아라는 이유만으로 버려졌던 아이가 오라비 세손의 죽음으로 남장을 통해 세자가 되면서 벌어지는 비밀스러운 궁중 드라마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로 세계적인 스타로 발돋움한 배우 박은빈과 로운이 주연을 맡아 열연했고 사극 역사상 전무후무한 '남장 여자 왕'이라는 파격적인 소재와 운명 같은 로맨스를 유려하게 풀어내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은 작품이다.

사진=배우 박은빈

드라마 연모는 국내에서도 최고 시청률 12.1%를 기록할 정도로 흥행에 성공한 작품으로 넷플릭스 등 OTT 플랫품을 통해 전세계에 공개되면서 12개국 1위, 전 세계 4위에 오르는 등 한국 사극의 글로벌 인기를 증명했다.

이날 국제에미상 시상식에 참석 수상의 기쁨을 함께 한 KBS의 이건준 드라마센터장은 "연모가 대한민국 드라마 최초로 국제 에미상을 수상하게 된 것에 대해 매우 기쁘고 대한민국 전체 드라마의 저력을 인정받은 쾌거라 생각한다"라며 소감을 밝혔다.

사진=드라마 연모

또한 "K콘텐츠가 전 세계적으로 사랑을 받고 있는 시기라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라며 "K콘텐츠의 저력을 유지하는데 KBS 드라마가 큰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다짐했다.

국제에미상은 국제TV예술과학아카데미(IATAS)가 주최하는 행사로 캐나다의 반프 TV 페스티벌, 모나코의 몬테카를로 TV 페스티벌과 함께 세계 3대 방송상으로 불린다.

사진=드라마 '연모' 출연진

반응형
그리드형(광고전용)

댓글(0)

모든 콘텐츠(글·사진 등) 무단 전재 및 사용 금지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