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프릴 이현주 탈퇴 이유(+왕따설)

에이프릴 전 멤버 이현주 동생
"누나 왕따로 탈퇴" 충격 폭로

에이프릴 이현주 왕따설 폭로글 원본

 

 

에이프릴 출신 이현주가 왕따로 팀에서 탈퇴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지난 28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에이프릴 이현주 동생이라고 소개한 누리꾼의 의미심장한 글이 등장했다.

 

해당 글을 작성한 A 씨는 "몇 년 전 이 사실을 알리고 싶었지만 누나의 미래를 생각해 참아왔다. 이제는 용기 내서 말해야 한다는 생각에 이렇게 글을 쓴다"라고 운을 뗐다.

 

 

A 씨는 "누나는 연기를 하고 싶은 마음에 에이프릴을 탈퇴했다고 알려졌지만 이는 사실이 아니다. 누나는 그룹 내에서 큰 괴롭힘과 왕따를 당해왔고 그 일로 공황장애와 호흡곤란 등으로 많이 힘들어했다"라고 폭로했다.

 

더욱 충격적이면서도 안타까운 건 이 일로 에이프릴 이현주가 자살 시도까지 했었다는 주장이었다. A 씨는 "팀에서 탈퇴한 누나에게 회사는 연기를 하기 위해 나간다는 이야기의 편지 내용을 보냈고 그대로 적으로 했다"라고 폭로를 이어갔다.

에이프릴 이현주 탈퇴 당시 자필 편지

 

 

그리고 "누나는 (회사가 시키는대로) 그대로 적었고 가족들은 누나를 위해 이렇게 하는 게 맞다고 생각했다. 그 편지를 쓰고 누나는 자기 이익만을 위해 팀을 배신해 나간 사람이 되어 악플에 시달렸다"라고 밝혔다.

 

이어 A씨는 "이후 멤버들에게 사과를 받은 것도 없었고 오히려 회사를 찾아간 엄마를 보고 그 팀 멤버들은 비웃으면서 지나갔다. 더 이상 멤버들이 활동하는 모습을 보고 싶지 않다"라며 폭로 이유를 밝혔다.

 

A 씨는 에이프릴 이현주 동생임을 증명하기 위해 주민등록등본 등 일부 문서를 함께 공개했다. 이와 관련해 DSP 측은 "사실 관계를 확인 중"이라는 입장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에이프릴 이현주 동생 주민등록등본 일부

 

 

앞서 에이프릴 출신 이현주는 지난 2016년 건강 악화를 이유로 활동을 중단한 바 있다. 이후 팬카페에 자필 편지를 게재하고 팀 탈퇴와 연기자 전향 계획을 밝히기도 했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