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렌 페이지 역변, 결혼 이어 트랜스젠더 선언(+엘리엇 페이지)

'엘렌 페이지' 동성 연인 '엠마 포트너'와 결혼 이어 트랜스젠더 선언

내 이름은 '엘리엇 페이지' 여자 아닌 남자



엑스맨, 주노, 인셉션, 엄브렐라 아카데미 등에 출연하며 아역 배우 당시부터 세계적인 스타 반열에 오른 캐나다 출신 할리우드 배우 '엘렌 페이지'가 성전환 과정에 있다고 고백했다. 엘렌 페이지는 마의 16세를 넘기지 못해 역변의 아이콘이라 불리기도 했다. 또 그의 배우자이자 아내인 '엠마 포트너'가 엘렌 페이지에 대한 애정과 응원을 드러내 세계적인 이슈가 되고 있다.



지난 2일 안무가 '엠마 포트너'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엘렌 페이지'가 올린 글을 캡처해 "너무 자랑스럽다. 트랜스, 퀴어, 이분법적이지 않은 사람들은 이 세상에 대한 선물이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트랜스 삶을 열렬히 지원해주길 바란다. 엘리엇(엘렌 페이지)의 존재는 그 자체로도 선물이며 널 너무 사랑한다"라고 덧붙였다. 엠마 포트너는 지난 2017년 7월 엘렌 페이지와 열애 사실을 인정하고 2018년 결혼해 부부가 됐다.



앞서 같은 날 오전 '엘렌 페이지' 인스타에는 "앞으로 저를 부를 때는 He 또는 they를 써주었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이어 "제 이름은 엘리엇 페이지이며 지금 너무 행복하다"라고 전했다.


엘렌 페이지는 "내가 트랜스젠더라는 사실을 너무 사랑한다. 그리고 퀴어인 것을 좋아한다. 더 가까이 나 자신을 붙잡고 내가 누군지 온전히 포용할수록 더 꿈을 꿀수록 내 마음은 더 커지고 번창하고 있다"라며 속마음을 드러냈다.



뿐만 아니라 "사회에서 소외, 학대, 괴롭힘당하고 폭력의 위험에 노출된 트랜스젠더를 위한 목소리를 내겠다. 우리는 이런 공격에 침묵하지 않을 것이다. 내가 할 수 있는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고 사랑이 넘치는 평등한 사회를 위해 노력할 것이다"라며 자신의 포부를 밝혔다.


엘렌 페이지의 용기 있는 고백에 전 세계 많은 팬들이 응원을 보내고 있다. 세계적인 OTT 서비스 '넷플릭스'는 "자랑스러운 우리의 슈퍼 히어로 엘리엇을 사랑한다. 시즌 3에서 꼭 보자"라며 힘을 보탰다. 파카스탄 출신 영화배우 쿠마일 난지아니는 "엘리엇의 오랜 팬으로 계속해서 작품을 함께 하는 것에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를 연출한 '제임스 건' 감독은 "사랑한다 엘리엇"이라고 응원했고 가수 마일리 사이러스는 "엘리엇 룰"이라며 지지를 선언했다. 엘렌 페이지(엘리엇 페이지) 트랜스젠더 고백 글은 반나절 만에 좋아요 200만 개 이상이 눌리며 많은 이들이 그를 지지하고 있음을 나타냈다.


현재 엘렌 페이지 인스타 계정 이름은 물론 국내 포털 사이트 네이버 다음 등에 표기된 이름까지 '엘렌 페이지'에서 '엘리엇 페이지 (Elliot Page)'로 변경된 상태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