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여고생 반전 정체(+유튜브)

실시간 화제인 bts 여고생

유튜브 영상 조회수 700만 돌파


bts 여고생으로 화제를 모은 김정현 씨에 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18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랙'에는 유튜브에서 'bts 여고생'으로 큰 인기를 얻은 김정현 씨가 출연해 근황을 알렸다.




bts 여고생 김정현 씨는 어느덧 대학교 2학년이 되어 있었다. 지난 2018년 고등학생 시절 BTS '마이크로드롭(MIC DROP)'에 맞춰 춤을 춘 영상이 유튜브에 공개되면서 큰 화제를 모았다.




김정현 씨는 당시 BTS 춤을 추게 된 이유에 대해 "고등학교 2학년 때 교내 합창 대회가 있었다. 잠시 쉬는 시간에 선생님이 노래를 틀어줬고 2층에서 노래를 듣고 있었다. 그러다 BTS 노래가 나왔고 내가 아미(BTS 팬덤 네임)라는 걸 알고 있던 친구가 1층으로 내려오라고 하더라. 그리고 내려가자마자 바로 들어간 거다"라며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내가 아미라서 BTS 영상을 계속 봤다. 자기 전까지도 누워서 계속 영상을 볼 정도다. 그래서 BTS 춤은 알고 있다. 춤은 따로 배운 적은 없다"라고 말해 스튜디오 분위기를 살리기도 했다.



MC를 맡은 유재석은 "나도 이 영상을 본 적이 있다. BTS 춤을 췄을 뿐인데 어떻게 700만 조회수를 기록했는지 궁금하다"라고 말했다. 실제로 bts 여고생이 운영 중인 유튜브 채널 '김회장과 권달'에 올라온 영상 조회수는 18일 기준 704만 회를 기록 중이다.


bts 여고생 유튜브 채널에는 청하 'Chica', 방탄소년단 '다이너마이트' 등 커버 영상이 다수 등록되어 있다. 이날 또 한가지 화제를 모은 건 bts 여고생의 화려한 스펙이었다.




한편 bts 여고생은 고등학교 전교회장, 전교 1등, 과탑이라는 소문에 해명했다. 김정현 씨는 "소문에 대해 수정할 부분이 있다. 고등학교 학생회장은 맞지만 전교 1등까지는 하지 못했다. 외부에서 성적순으로 받는 상은 몇 개 받았다. 과탑은 1학년 1학기, 2학기 모두 올 A+을 받아 학점 4.5점을 기록 중이다"라고 전했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