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어린이집 코로나 66명 집단감염 발생이 심각한 이유

반응형
천안 어린이집 코로나 집단감염
천안시 확진자 66명 추가 급증

사진=천안시

13일 천안시가 코로나 확진자 66명 발생을 알렸다. 현재 천안시 66명 확진자는 어린이집 집단발생 14명, 의료기관 집단발생 10명, 관내 19명, 조사 중 13명, 관외 7명, 격리 중 3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천안시

하지만 천안 어린이집 코로나 안전 재난 문자를 받은 천안시민들은 어느 지역 어린이집인지 알 수 없어 불안감은 더욱 확산되고 있다. 현재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은 13일부터 2차 접종 완료 4~5개월 후로 권고 중인 3차 추가접종 부스터샷 간격을 3개월로 단축했다.

 

 

'백신 추가접종 3개월로 단축' 13일부터 부스터샷 사전예약

추가접종 3개월 단축 13일 부스터샷 사전예약 대상은? 코로나19 백신 기본접종과 추가접종 간격이 3개월로 단축됐습니다. 추가접종 기간이 앞당겨진 2차 접종자는 오는 13일부터 순차적으로 부스

textnews.co.kr

 

따라서 2차 접종 후 90일이 지난 18세 이상은 오는 13일부터 3차 추가접종 사전예약을 진행할 수 있다. 또한 정부는 오는 15일부터 학교에서도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한다. 대상은 12~17살 소아 청소년으로 각급 학교에서 백신을 맞을 수 있다.

 

12일 교육부와 보건복지부, 질병관리청은 보도자료를 통해 1명 이상이 접종을 신청한 전국의 8,374개 학교, 8만 433명을 대상으로 15일(수)부터 본격적으로 학교 등에서 접종을 할 수 있는 ‘찾아가는 백신 접종’을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13일 오전 9시 기준 천안시 코로나 확진자는 격리치료 619명, 격리해제 4603명, 사망 29명으로 총 5251명의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금일 추가 확진자는 어린이집 코로나 집단감염을 포함해 총 66명이다.

반응형
그리드형

댓글(0)

모든 콘텐츠(글·사진 등) 무단 전재 및 사용 금지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