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이재 유부남 남배우 갑질 폭로 결정적 힌트 4가지

허이재 유부남 남배우 갑질
"결정적 은퇴 계기였다" 폭로

배우 허이재 은퇴 계기가 유부남 남배우 갑질 폭로 때문이라고 알려지자 파문이 확산되고 있다. 영화 해바라기에서 오태식(김래원 분) 여동생 역을 맡으며 국민적 사랑을 받았던 배우 허이재는 10일 유튜브 채널 '웨이랜드'에 출연해 과거 드라마 촬영 당시 상대 유부남 남배우 갑질을 폭로했다.

 

이날 허이재는 "그분이 유부남이라 가정이 파탄날 수도 있다"라며 머뭇거리더니 "억울해서 안 되겠다. 말하겠다"라며 당시 상황을 재연했다. 허이재는 "처음에는 작품에서 파트너라 너무 잘해줬다"라면서 "어느 날 너는 왜 오빠한테 쉬는 날 연락을 안 하니?"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그러자 허이재는 "오빠 우리 매일 만나고 있고 하루 중에 20시간을 보는데 연락할 시간이 없잖아"라고 말했고 허이재가 갑질 폭로한 유부남 남배우는 "아는데 모른척 하는건가. 진짜 모르는 건가"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후 남배우는 촬영장에서 입에 담기 힘든 말을 쏟아냈고 지금도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고 전했다.

 

허이재 유부남 남배우 갑질은 시간이 흐르자 더욱 극에 달했다. 허이재는 "어느날 대기실로 들어갔더니 사람들이 우리 드라마 보고 연인 사이 같지 않다고 하더라"라고 했고 "더 많이 노력할게요. 죄송합니다"라고 했더니 "연인 같아 보이려면 같이 잠을 자야 한다"라며 관계를 요구했다고 폭로했다.

허이재 충격 폭로 이후 상대역을 맡았던 유부남 남배우 정체에 대한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네티즌들은 "남자 배우 실명을 밝혀야 한다"라며 분노했다. 문제는 지금도 전혀 상관없는 배우 이름이 오르락 내리락 한다는 것이다. 실명이 정확히 밝혀지지 않아 다른 배우가 온전히 피해를 입고 있다는 것이다. 허이재는 갑질 폭로한 유부남 남배우를 언급하며 크게 4가지 힌트를 전했다.

 

  1. 해당 드라마는 감독의 입봉 작품이다.
  2. 허이재 유부남 남배우 역이 왕이었다.
  3. 극중 두 사람은 연인 관계로 나왔다.
  4. 지금은 결혼한 유부남이다.

허이재 폭로 내용이 알려지자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는 그동안 허이재와 호흡을 맞춘 남배우들의 이름이 거론되며 추측성 글이 난무하고 있다. 자칫 마녀사냥이 될 수 있다는 우려의 목소리도 커지고 있다. 덩달아 배우 허이재 결혼과 이혼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허이재는 지난 2010년 가수 출신 사업가 남편 이승우 씨와 결혼했다. 그리고 5년간의 결혼 생활 끝에 지난 2015년 이혼했다.

 

허이재 이혼 사유는 성격차이로 알려져 있으며, 허이재 남편도 당시 기업을 통해 이혼 "허이재가 내조에 전념하기를 바랬지만 어린 나이에 결혼해 꿈에 대한 그리움이 있었다. 입장 차이에 결국 헤어짐을 결정했다"라며 입장을 전한 바 있다.허이재 나이는 34살로 허이재가 출연했던 드라마로는 2007년 궁s를 시작으로 '싱글파파는 열애중', '당신은 선물' 등이 있으며, 영화로는 '해바라기', '우주의 크리스마스', '걸프렌즈', '19', '하늘을 걷는 소녀' 등이 있다.

 

허이재 머리채 반지 뺨 유부남 배우 정체는?

오지호 김청 등과 호흡 맞췄던 배우 허이재 돌연 은퇴한 결정적 계기는 머리채 반지 뺨 허이재 남배우 오지호 아니다! 배우 허이재가 역대급 폭로를 이어갔다. 촬영장 갑질부터 성관계를 거절

textnews.co.kr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