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차주 쇼호스트, 김하나 해명해 논란 황당한 이유(+인스타 DM)

두 칸 주차 벤츠 차주 논란
김하나 쇼호스트 '억울'하다

벤츠 차주 논란 김하나 쇼호스트 인스타 해명글

쇼호스 김하나가 무개념 벤츠 차주 쇼호스트로 지목돼 억울함을 호소했다. 지난 2일 김하나 인스타그램에는 최근 논란이 된 두 칸 주차 벤츠와 관련된 글이 올라왔다. 김하나 쇼호스트는  "저 아니에요. 5월 1일 방송 없어서 집에 있었습니다"라며, "게시물을 올린 작성자가 김하나 쇼호스트 아니라고 했는데도 자꾸 인스타에 댓글 달고 DM 보내는 거 그만 해주세요"라고 설명했다.

출처 보배드림

 

김하나 쇼호스트 "저 아니에요"

김하나 쇼호스트는 "아침 일찍부터 지인들 카톡 전화로 기사 난거 알고 웃고 넘어가려고 했는데 실명 거론하며 댓글 다는 사람들 보면서 화도 나고 무섭기도 하네요. 이쁜 추억들로만 채워져야 하는 내 인스타가... 이제 그만하세요"라고 심경을 밝혔다. 이에 누리꾼들은 "정말 사람들 너무 무섭고 무책임하네요. 힘내세요", "제가 아는 김하나 쇼호스트 님은 전혀 그럴 사람이 아닌데" 등 의견을 보였다.

 

앞서 지난 1일 중고차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서울 강서구에 위치한 홈쇼핑 건물에 무개념 주차를 한 벤츠 차량을 응징했다는 글이 올라왔다. 그러면서 "벤츠 차주는 모 홈쇼핑 여성 쇼호스트로 오자마자 아주 적반하장이었다. 다짜고짜 이거 나 엿 먹으라고 이렇게 댄 거지"라면서 잘못을 전혀 반성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출처 보배드림

 

"인스타 DM 그만" 억울함 호소

해당 글을 작성한 글쓴이가 두 칸 벤츠 차주가 홈쇼핑 여성 쇼호스트라고 밝히자 여러 명의 쇼호스트가 거론됐다. 그중 김하나 쇼호스트 이름도 등장했고 일부 누리꾼들은 인스타 DM을 통해 김하나 해명해라는 글을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김하나 쇼호스트는 벤츠 차주가 아니었다. 이날 오후 벤츠 차주가 보배드림에 나타났다. 두 칸 주차 사건은 한 달 전에 발생했던 일로 "주차선을 지키지 못한 점 정말 죄송하다. 일부로 그런 게 아니다. 현재 임신 10주 차 임산부다. 당일 컨디션이 너무 안 좋고 비가 오다 보니 약속된 방송 시간보다 늦었다. 급한 마음에 주차를 하고 방송에 가서 제대로 확인하지 못했다"라고 해명했다.

보배드림

 

벤츠 차주 "죄송하다"

또 "매번 이렇게 주차를 한 게 아니다. 처음 있었던 일이다. 두 자리 주차를 했던 점 인정하고 앞으로 더욱 주의하겠다"라면서 사과했다. 이어 "방송 일정 때문에 당시 연락을 받지 못했고 주말은 방송 직원만 출근해 자리가 굉장히 많았는데 왜 이러셨을까 당황할 수밖에 없었다"라고 전했다.

 

벤츠 차주는 "남편과 다른 직원이 차를 빼 달라고 정중하게 요구했지만 글쓴이가 막무가내로 나왔고 2시간 후 차를 빼줬다"라고 밝혔다. 이 과정에서 글쓴이는 벤츠 차량을 긁었고 글쓴이는 벤츠 차량에게 수리 비용으로 150만 원을 준 것으로 알려졌다.

 

벤츠 차주는 "제가 잘못한 부분도 있어 차량 렌트도 하지 않았고 글쓴이 요구대로 보험 처리 없이 배상받았다. 한 달여 지난 지금 왜 이런 고통을 주는지 모르겠다"라고 전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