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당역 전주환 신상공개 결정된 결정적 이유

반응형
31살 전주환 신당역 스토킹 살인사건 가해자 신상공개

사진=해당 신당역 전주환 사진은 공익적인 목적으로 공개되었습니다.

국민들을 공포에 몰아넣은 신당역 역무원 살해사건 가해자 전주환 신상이 공개됐습니다. 19일 경찰과 신상공개심의위원회는 신당역 전주환 신상공개를 결정했고 얼굴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경찰이 공개한 내용에 따르면 신당역 가해자 신상은 31살 전주환으로 서울교통공사에 피해자 역무원과 입사동기였던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사진=신당역 전주환 / 경찰청 제공

신상공개심의위원회는 전주환 신상공개 이유에 대해 "치밀한 사전 계획범죄와 공개된 장소에서 잔인한 수법 등으로 피해자를 살해하는 등 범죄의 중대성과 잔인성이 인정됐다"라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신당역 전주환과 같이 스토킹 범죄 등 유사 범행에 대한 예방 효과와 재범 위험성 등 공공의 이익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내린 결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신당역 역무원 살해범 전주환은 지난 14일 오후 9시경 순찰 업무 중이던 20대 여성 역무원을 여자 화장실에서 흉기로 찔러 살해했습니다.

사진=해당 신당역 스토킹 살인사건 가해자 전주환 사진은 공익적인 목적으로 공개되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신당역 전주환은 불법 촬영과 스토킹 혐의로 고소를 당하자 이에 앙심을 품고 치밀하게 범행을 계획해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신당역 살인사건은 남녀노소 할 것 없이 국민적 공분을 일으킨 사건으로 신상공개를 촉구하는 목소리가 높아진 상황이었습니다.

 

한편 최근 신상 공개된 사건은 ▲'노원 세 모녀 살해' 김태현 ▲'전자발찌 연쇄살인' 강윤성 ▲'전 연인 스토킹 살해' 김병찬 ▲'전 연인 가족 살해' 이석준 ▲'전 여자 친구 살해' 조현진 등이 있습니다.

 

👉신당역 역무원 신상, 동료 스토킹 역무원 얼굴 사진 공개 가능성(+인스타)

 

신당역 역무원 신상, 동료 스토킹 역무원 얼굴 사진 공개 가능성(+인스타)

신당역 역무원 살해범 신상 공개 검토 서울 한복판에서 스토킹 보복 살인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네티즌들은 살해범이 구속만 됐어도 막을 수 있는 사건이었다면서 얼굴과 신상 사진을 공개하는

textnews.co.kr

 

반응형
그리드형

댓글(0)

모든 콘텐츠(글·사진 등) 무단 전재 및 사용 금지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