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하 코로나 '동선 잘 보겠습니다' 인스타 댓글 수준

청하 코로나 확진 판정

인스타 댓글엔 '동선 잘 보겠습니다'


가수 청하 코로나 확진 판정 소식이 전해지면서 안타까움이 더해지고 있다. 7일 청하 소속사 MNH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 팬카페를 통해 '청하 코로나 양성 판정' 사실을 알렸다.

청하 코로나 동선



청하 소속사 관계자는 "청하가 최근 코로나 확진자와 접촉한 사실을 인지했고 자발적 검사를 통해 7일 오전 검사 결과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라고 전했다.

청하 코로나 검사 결과



청하도 팬카페에 사과문을 남겼다. 청하는 "우리 별하랑 저 너무 소식 없으면 걱정할까 봐 글 남겨요"라며, "너무 미안하고 또 미안해요. 조심한다고 했는데 제가 많이 부족했나 봐요"라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청하 코로나와 전혀 관련 없는 사진 / 코로나 발병 이전 청하 턱스크 사진



이어 "저도 오늘 급히 연락받고 이제 알았어요. 다시 건강한 모습으로 활동하는 모습 보여드릴게요. 우리 별하랑 조심하고 또 조심하고 너무 걱정하지 말고 우리 곧 만나요. 다시 한번 미안해요"라며 미안한 마음을 드러냈다.

청하 인스타


이후 청하는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곧바로 자가 격리에 들어갔다. 또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라 필요한 모든 조치를 취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문제는 청하뿐만 아니라 현재 동선이 겹치거나 접촉이 있던 소속 아티스트 및 스태프, 직원들이 많아 추가 확진자가 나올 수 있다는 점이다.

청하 인스타그램



이런 와중에 청하 인스타에는 의미심장한 댓글까지 달려 우려가 계속되고 있다. 국내외 팬들은 가수 청하를 향해 응원의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하지만 한 누리꾼은 청하 인스타 댓글 "동선 잘 보겠습니다"라는 말을 남겨 불안감을 조성했다.

청하 SNS



청하 동선 공개 후 조금이라도 문제의 소지가 있을 법한 장소가 거론되면 이를 확대 해석하겠다는 뜻으로 해석된다. 한편 청하 코로나 소식이 전해지자 팬들은 "완쾌하고 건강하게 돌아오세요", "너무 많이 아프지 말자. 우리 꼭 다시 만나자" 등 응원의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