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일반

카이스트 마스크 뭐길래? 세탁해서 재사용 가능한 나노섬유 마스크

카이스트 대학교 연구진이 세탁해서 재사용해도 기능이 유지되는 마스크 필터를 개발했다고합니다. 손세탁을 통해 재사용 가능한 마스크가 사용화되면 마스크 품귀현상과 마스크 폐기에서 발생하는 환경적 문제를 동시에 해결할 수 있어 주목받고 있습니다. 마스크 대란이 언제까지 이어질지 가늠하기 어려운 지금 반가운 소식이 아닐 수 없습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카이스트 마스크는 20번 이상 세탁해도 기능이 유지되고 떼에서 교체할 수도 있다고 합니다. 손으로 빨거나 에탄올로 세척해도 나노섬유가 녹거나 뒤틀리지 않아 마스크 하나로 한 달까지도 쓸 수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기존 마스크는 정전기를 사용해 미세먼지를 잡았습니다. 따라서 세탁할 경우 효능이 급격히 떨어지게 됩니다. 하지만 카이스트 연구진이 개발한 나노섬유 마스크는 정전기 대신 나노섬유를 촘촘하게 정렬해 필터 자체를 강화했습니다. 카이스트 연구진은 약 4천 번 이상 반복해서 굽혀도 성능이 유지된다고 밝혔습니다.




카이스트 마스크는 촘촘함에 따라 KF80부터 최고 성능을 갖춘 N95까지 다양하게 구현됩니다. 나노섬유 마스크는 이번 주 안에 식약처 승인 후 생산설비를 갖춰 본격적으로 상품화와 생산에 돌입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마스크5부제 마스크요일제

정부 공적 마스크 알리미 바로가기

정부 공적 마스크 콜록콜록 바로가기